> 북스토리 > 수상·선정 도서
출동! 소방관 파오 (키득키득 키즈북 3)
정가 12,000원
출판사 북스토리아이
지은이 고니시 도시유키
그린이 미즈구치 가즈오
옮긴이 김영주
발행일 2017년 12월 11일
사양 252×254 mm
ISBN 978-89-97279-42-5
스크랩하기
 
책 소개

긴 코 때문에 늘 실수투성이인 보조 소방관 파오의 활약을 그린 용감한 그림책!


‘우리가 사는 지구의 70억 인구 모든 사람은 생김새가 다 다르게 생겼고, 세상에 나는 단 하나뿐인 소중한 존재이다. 이 세상에 나와 똑같이 생긴 사람은 단 한 명도 존재하지 않지만, 때로는 다른 사람들과 조금 다른 특이한 신체적인 부분 때문에 비교하고 힘들어하거나 불만이 생길 때가 있다. 더군다나 그 특이한 신체로 인해 일상생활에 불편함을 주는 일이 반복해서 생긴다면, 나의 외모에 대한 불만이 커져서 자존감이 낮아지기도 한다. 우리의 주인공 보조 소방관 파오도 다른 사람들과 다르게 생긴 긴 코 때문에 늘 실수투성이다. 파오는 형처럼 멋진 소방관이 되고 싶은 마음은 굴뚝같지만, 잘하고 싶은 생각과 달리 남과 다른 긴 코 때문에 자꾸만 실수를 해서 좋아하는 소방관 일을 할 수 있을지 고민에 빠진다. 소방관이 너무나 되고 싶지만 실수투성이인 꼬마, 파오의 이야기가 담긴 그림책 『출동! 소방관 파오』가 북스토리아이의 ‘키득키득 키즈북 시리즈’ 세 번째로 출간되었다.  

고니시 도시유키 작가는 보조 소방관 파오 캐릭터를 통해 각자가 가진 단점이 때로는 여러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는 강점이 될 수 있음을 알려 주며 파오의 활약을 흥미진진한 스토리로 잘 담아냈다. 아이들은 그림책 『출동! 소방관 파오』를 읽으며 자라면서 다른 사람들과 달리 자신만의 특이한 신체적 부분이 있더라도 결코 약점이 아닌 강점이 되어 자신만의 개성이 될 수 있음을 깨닫고, 자연스럽게 남과 다른 자신을 받아들이는 시간을 선물 받게 될 것이다. 또한 위험에 빠진 친구를 위해 위험을 무릅쓰고 친구의 소중한 생명을 구해 내는 파오의 착한 마음은 작은 감동을 심어 주기에 충분하다. 우리의 용감한 소방관 파오를 만나 보자.

 

 

“소중한 내 친구들을 반드시 구해 낼 거야!”

보조 소방관 꼬마 파오는 형처럼 멋진 소방관이 되고 싶지만 긴 코 때문에 항상 실수를 한다. 꽃게 아주머니에게 코를 짧게 잘라 달라고 부탁하지만, 너무 아플 것 같아 포기하고 곰 아저씨에게 코를 납작하게 만들어 달라고 했지만, 아기 돼지처럼 되면 엄마가 못 찾을까 봐 포기한다. 잔뜩 실망한 파오가 길을 걷다가 함께 놀고 싶어하는 친구들을 만난다. 파오의 고민도 모른 채 파오의 긴 코를 좋아하는 친구들, 그 친구들로 인해 파오는 소방관을 빼고 유치원 선생님, 요리사, 화가 등 긴 코로 할 수 있는 다양한 직업을 즐겁게 떠올린다. 파오의 걱정과는 달리 생각해 보니 긴 코로 할 수 있는 직업이 많아서 즐거운 고민에 빠져 있는데, 갑자기 “불이야!”라고 외치는 소리가 들렸다. 친구들이 있는 마을 유치원에서 화재가 발생한 것이다. 실수투성이 보조 소방관 파오는 위험한 친구들이 걱정되면서도 한편으로는 화재 현장에 가서 또 실수를 저지를까 봐 고민하기 시작하는데……. 과연 파오는 소중한 친구들을 안전하게 구해 낼 수 있을까?
신체적인 특이함 때문에 불편하고 힘들었던 파오는 진심으로 파오를 좋아해 주는 친구들을 구하기 위해 용감하게 마지막 용기를 낸다. 긴 코 때문에 실수만 하던 보조 소방관 파오의 용감한 활약이 담긴 『출동! 소방관 파오』를 통해 나의 부족한 결점이 언제나 문제가 되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깨닫고, 부족한 결점이 오히려 나만의 장점이 될 수 있기에 자신감을 회복하고 작은 용기를 얻을 수 있다. 다른 사람에게는 없지만 나만이 잘할 수 있는 것, 내가 진짜 좋아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생각하게 하고 나만이 잘할 수 있는 장점을 찾아 나에게 맞는 직업도 떠올리며 나누는 소중한 시간이 될 것이다. 또한 자신의 단점이 결코 좋아하는 일을 하지 못하게 되는 장애물이 되는 게 아니라 무엇이든 자신감 있게 도전하면 해낼 수 있다는 도전정신을 심어 준다. 그림책 『출동! 소방관 파오』는 아이들에게 자존감을 키워 주고 다른 사람과 함께 도우며 조화롭게 살 때 더 행복하게 살 수 있음을 자연스럽게 깨닫게 해 준다.

 

 

 

※ 수상 · 선정 내역 ※
2017 한국어린이교육문화연구원 으뜸책 선정

 


지은이 소개

 

목차

 

본문 속으로

 

동영상